#.
학생과 경비아저씨가 만나는 구름다리는 너무 멋지고 감동적이었다
#.
리만가설은 수학계의 오래된 난제인데 수학자와 관련된 컨텐츠를 보게 되면 자주 접하게 된다. 백만달러인가 상금도 있다고 들었던거 같은데..

more..


# Storyline
- Follows Ji-woo, an outcast in a prestigious private high school who meets Hak-sung, the school's security guard, and asks him to teach him math and become friends, but their friendship is at risk after an incident in school.
- 신분을 감추고 고등학교 경비원으로 일하는 탈북한 천재 수학자가 수학을 포기한 학생을 만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감동 드라마. 정답만을 찾는 세상에서 방황하던 '한지우'에게 올바른 풀이 과정을 찾아나가는 법을 가르치며 '리학성' 역시 뜻하지 않은 삶의 전환점을 맞게 된다.

#. 제작정보
이상한 나라의 수학자 In Our Prime 2022 KR ★★☆
드라마, 학원, 분단 / 한국 / 117분 / 개봉 2022.03.09
제작: 조이래빗
배급: 쇼박스
감독: 박동훈
각본: 이용재
배우: 최민식(이학성/ 탈북민 학교 경비원) 김동휘(한지우/고苦학생) 조윤서(박보람/여사친) 박병은(김근호/수학 교사) 박해준(안기철/ 고물상 사장) / 특별출연: 탕준상 (리태연/이학성 아들)
2022/04/14 올레티비


2022/04/14 13:29 2022/04/14 13:29

(#Hashtag) 같은글

8마일 8 Mile 2003 US ★★★

2022/03/30 13:28

#. 워낙 유명한 영화라 익히 알고는 있었지만 그동안 안보다가 마침 딱 정말 보고싶다 싶어져서 보게 되었다.
#.
lose yourself 는 워낙 유명한 곡이긴 했지만 리듬만 알고 있는 편이었는데 가사가 너무 좋다. 얼굴 하얀 힙합하는 놈에 대한 안좋은 이미지를 단박에 지워버린 이유를 알겠더라.

more..


# Storyline
Follows a young rapper in the Detroit area, struggling with every aspect of his life, wants to make it big but his friends and foes make this odyssey of rap harder than it may seem.
The setting is Detroit in 1995. The city is divided by 8 Mile, a road that splits the town in half along racial lines. A young white rapper, Jimmy "B-Rabbit" Smith Jr. summons strength within himself to cross over these arbitrary boundaries to fulfill his dream of success in hip hop. With his pal Future and the three one third in place, all he has to do is not choke.
디트로이트 8 마일 313구역 힙합 클럽의 랩배틀, 단 45초! 그 안에 상대를 쓰러트려야 최고가 된다. 그의 희망은 분노에서 시작된다.

#. 제작정보
8마일  8 Mile 2002 US ★
드라마 음악 힙합 랩뮤직 컴페티션 / 미국 / 110분 / 개봉 2003.02.21.
제작: Imagine Entertainment
배급: Universal Pictures
감독: Curtis Hanson
극본: Scott Silver
배우: Eminem (지미/래빗) Brittany Murphy (알렉스) Kim Basinger (엄마) Anthony Mackie (파파독)  
2022/03/30 올레티비



2022/03/30 13:28 2022/03/30 13:28

(#Hashtag) 같은글

보이스 On the Line 2021 KR ★★★☆

2021/11/10 13:11

#.
경찰을 퇴직하고 건설현장에서 일을 하던 서준은 꿈에 바라던 주택구입을 눈앞에 두고 보이스피싱을 당한다. 본인의 잘못을 탓하며 눈앞이 깜깜해진 부인 미연. 건설현장에 있던 인부들 모두 당해 피해액은 무려 30억. 나 뿐만 아니라 동료직원들의 복수를 위해 중국 보이스피싱 본사로 향한다.

#.
보이스피싱에 왜 걸리나 했더니, 저렇게 변작기를 써대면 아무리 경찰에 따로 전화를 해본다 한들 이미 먹힌 내 휴대폰에서는 걸릴 수 밖에 없는 구조라는 걸 보고 깨달았다 - 보이스피싱은 이미 덫에 걸린 순간 벗어날 수 없게 되는 구조라는걸.

#. 공익영화다. 이런식으로 보이스피싱에 걸리게 된다는걸 모르는 사람이 없기를.

#. 흥미진진한 스토리에 속도감 있는 전개가 좋다. 인과관계도 꽤나 설득력 있어서 볼만한 작품이다.

#. Memorable Quotes
- 수사대팀장 : 보이스피싱에 걸리신 분들은 본인 탓을 하시는데, 절대 본인 잘못이 아닙니다.

#. Storyline
Seo-joon, loses everything to voice phishing and infiltrates an organization in China to meet Kwak Pro, the designer behind this phishing system..
상상이상으로 치밀하게 조직화된 보이스피싱의 실체! 끝까지 쫓아 반드시 되찾는다!

#. 제작정보
보이스 On the Line 2021 KR ★★★☆
범죄, 액션  / 한국 / 109분 / 개봉 2021.09.15
제작: (주)수필름
배급: CJ ENM
대본 : 민진수 (원안) 배영익 (각본) 김선, 김곡 (각색)
감독: 김선, 김곡
배우: 변요한(서준), 김무열(곽프로), 김희원(수사대팀장), 박명훈(천본부장), 이주영(해커) , 조재윤(사채업자), 윤병희(콜센터상담원), 손병호(황사장)
2021-11-09 올레티비



2021/11/10 13:11 2021/11/10 13:11

(#Hashtag) 같은글

# 감상
- 청소년 조현병 환자에 대한 공감을 - 그들이 사는 세계가 어떤 식인지 잘 몰랐었는데 - 충분히 이끌어 냈다고 본다. 연출의 힘. 그들도 삶을 살고 싶은데... 생각지도 못하게 감동을 받았다.
- 신부님과 아담의 대화는 늘 재밌었고, 시니컬한 아담이지만 그때만큼은 진실되게 대화하는 모습이 보기 좋았다. 그래서 뜻밖의 방문, 거기서 나눈 대화 이후 더욱 감동이 왔다. 아담도 누군가에게 감정을 교류하는구나 싶어서. 이런 흐름을 통해 양부의 편지에도 감동이 배가 되었다.

# 여담
- 화장실에 그닥 쓰여진 글도 많지 않았는데 굳이 제목으로 한건 무슨 이유일까. 그 글로 파생된 스토리도 없었는데 말이지.
- 찰리 플러머는 처음 본 배우인데 연기를 잘해서 잘생기지도 않았고 배우적 매력도 보이지 않는데도 다른 작품을 찾게 만들었다.

# Memorable Quotes
- Adam: I became a bystander in my own life.
- Adam: I'm not the illness itself. It's hard not to feel like that when everyone treats you like one.
- Adam: Being ambiguous doesn't make you profound, it makes you full of shit.
- [Last lines]
Adam: [narrating] You *have* to let people discover all your dark and twisty places inside. Because those are the people that can show you what's real, when you can't see that for yourself. It can be the beginning of everything... if you let it.

# Storyline
- Diagnosed with a mental illness halfway through his senior year of high school, a witty, introspective teen struggles to keep it a secret while falling in love with a brilliant classmate who inspires him to not be defined by his condition.
- The story of witty and introspective Adam (Charlie Plummer), who appears to be your typical young adult - a little unkempt with raging hormones and excited about a future pursuing his dream of becoming a chef. Expelled halfway through his senior year following an incident in chemistry class, Adam is diagnosed with a mental illness. Sent to a Catholic academy to finish out his term, Adam has little hope of fitting in and just wants to keep his illness secret until he can enroll in culinary school. But when he meets outspoken and fiercely intelligent Maya (Taylor Russell), there is an instant soulful and comforting connection. As their romance deepens, she inspires him to open his heart and not be defined by his condition. Now, with the love and support of his girlfriend and family, Adam is hopeful for the very first time that he can see the light and triumph over the challenges that lie ahead.—Roadside Attractions
# Taglines : If You Can't Trust Your Mind, Trust Your Heart

# 제작정보
비밀이 아닌 이야기 Words on Bathroom Walls 2020 US ★
드라마 / 미국 / 111분 / 개봉 2020.08.21
제작: Kick the Habit Productions / LD Entertainment
배급: Roadside Attractions / Sony Pictures New Zealand
감독: 쏘어 프류덴탈
각본: 닉 나베다 Nick Naveda
원작: Julia Walton (based on the book by)
배우: 찰리 플러머(아담), 테일러 러셀(학생회장 마야), 앤디 가르시아(신부), 월튼 고긴스(양부), 몰리 파커(엄마), 안나소피아 롭(레베카), 데본 보스틱(조아킨), 로보 세바스챤(보디가드)
2021-09-26 넷플릭스


2021/09/28 10:47 2021/09/28 10:47

(#Hashtag) 같은글

# 감상
- 폭력이 난무하는 영화이기는 한데 폭력이 별로 기억나지 않는다고 할까.

- 영화가 끝나고 나서 생각해보니, 악역들이 모두 권총이 아닌 다른 도구로 피해를 입히고 있었다는 게 특이했다. 뉴욕의 범죄라면 으레 당연히 권총이 위협도구일텐데 처음의 사건은 파이프였고 두번째는 나이프 세번째는 타이거 조이는 도구였고. 일부러 그렇게 연출한것인가 싶었다. 호신용 총기 미화 영화였던것일까.

- 최초의 피해이후 밖으로 선뜻 나가지 못하는 주인공의 심리묘사가 좋았다. 이후 총기를 소지하고 있는 것만으로 든든한 심리적 안정감으로 본인 생활로 돌아갈 수 있게 된다. 의도치 않은 두번의 살인은 정당방위로 처리할 수 있지만, 세번째는 단순한 폭행치사였고 네번째는 복수극이었다. 갈수록 주인공의 범죄는 진화한다.

- 자동권총은 연습하지 않아도 실력이 나아지나? 총을 처음 쏴본다는데 운좋게 처음 사건은 명중을 했다 하더라도 연습하는 게 하나도 없는데 두번째는 그냥 명중된다. 근접사격이라 그런가.

- 주인공의 사냥실력이 천재적이라는 개연성 없는 설정만 빼고는 꽤나 좋은 영화다. 서사가 완벽하고 결말도 훈훈.

- 조디 포스터의 낮고 허스키한 음색은 영화의 우울함과 복수심리를 잘 표현해준다. 테렌스 하워드의 법을 수호하는 사람이지만 악한들을 벌하고 싶다는 복선과 에리카에 대한 동정심은 개연성있게 연출되었다.

- 조디 포스터는 스릴러물에 최적화된 배우같다. 그녀가 나오는 모든 범죄스릴러는 다 만족도가 높다.

# Memorable Qaut
It's like maybe Mr. Average Joe just decided, "I'm not gonna take it anymore. And I'm gonna take matters into my own hands."
The kind of guy you wouldn't even notice.
- Well, if that's true, he's getting better.
- Yeah. Every bullet hit home.

There is no going back to that other person... that other place. This thing, this stranger... she is all you are now.
이젠 돌아가지 못해 옛날의 나로... 옛날의 그곳으로... 지금의 이 낯선 사람이 이젠 나인 것이다.

# 흥미로운점
Before Jodie Foster was attached to this movie, the character of Erica was supposed to be a newspaper reporter. Foster changed her job to radio host because she thought that her being a print journalist didn't "didn't set a mood for the film and it wasn't as compelling in terms of the narrative" as being a radio reporter was. Foster also wanted to specify that Erica worked for the real news organization National Public Radio, but NPR declined to allow their name to be used in the movie because of the vigilante aspects of the plot.

# Storyline
- Struggling to recover emotionally from a brutal assault that killed her fiancé and left her in a coma, a radio personality begins a quest for vengeance against the perpetrators that leaves a bloody trail across New York City.

- Erica Bain is a happy radio host from a city she loves and with a fiancé she adores. However, a brutal attack in New York's Central Park changes her life forever, leaving her in a coma for 3 weeks and her fiancé dead. In an attempt to feel safer after the attack, she buys a gun. However New York does not feel the same as it did anymore and Erica has several encounters where she is not afraid to use her new gun. Everyone is talking about a vigilante and Erica is forced to talk about them too on her radio show... Written by Abby

# 제작정보
브레이브 원 The Brave One 2007 US ★★★★☆
복수, 범죄스릴러 / 미국 , 오스트레일리아 / 122분 / 개봉 2007.10.11
제작 배급 : Warner Bros
감독: 닐 조던
배우: 조디 포스터(에리카), 테렌스 하워드 (경찰),  메리 스틴버겐 (편집장), 나빈 앤드류스 (약혼자, 데이빗)
2021-04-01


2021/04/04 09:30 2021/04/04 09:30

(#Hashtag) 같은글

빅쇼트 The Big Short 2015 US ★★★☆

2020/05/08 09:33

# 여담
- 시사에 관심이 있다면 아마 한번쯤 들어봤을것이다. 미국의  서브 프라임 모기지 사태.
당시 부실채권문제에 대해 문제를 파악하고, 그것을 증권투자를 했던 사람들은 어떻게 대응했는지, 정부 및 은행, 관련 기관들이 어떠했는지 추적하는 다큐형태의 드라마 영화이다.
- 세계적인 공황상태의 시작. 당시 시사뉴스에서는 대공황이 올 수 있다며 떠들썩했던 아주 큰 사건. 당시 블로그 관련 글
# Storyline
- In 2006-2007 a group of investors bet against the US mortgage market. In their research they discover how flawed and corrupt the market is.

- Three separate but parallel stories of the U.S mortgage housing crisis of 2005 are told. Michael Burry, an eccentric ex-physician turned one-eyed Scion Capital hedge fund manager, has traded traditional office attire for shorts, bare feet and a Supercuts haircut. He believes that the US housing market is built on a bubble that will burst within the next few years. Autonomy within the company allows Burry to do largely as he pleases, so Burry proceeds to bet against the housing market with the banks, who are more than happy to accept his proposal for something that has never happened in American history. The banks believe that Burry is a crackpot and therefore are confident in that they will win the deal. Jared Vennett with Deutschebank gets wind of what Burry is doing and, as an investor believes he too can cash in on Burry's beliefs. An errant telephone call to FrontPoint Partners gets this information into the hands of Mark Baum, an idealist who is fed up with the corruption in the ... Written by Huggo

Memorable Quotes

#. Overheard at a Washington, D.C. bar:
"Truth is like poetry. And most people fucking hate poetry."

#. On screen quotation from Mark Twain: [On screen quote attributed to Mark Twain]
It ain't what you don't know that gets you into trouble. It's what you know for sure that just ain't so.

#. Ben Rickert:
If we're right, people lose homes. People lose jobs. People lose retirement savings, people lose pensions. You know what I hate about fucking banking? It reduces people to numbers. Here's a number - every 1% unemployment goes up, 40,000 people die, did you know that?
#. 이야기의 시작
Michael Burry: I want to buy swaps on mortgage bonds. A credit default swap that pays off if the underlying bond fails.

Goldman Sachs Sales Rep (Lucy): You want to bet against the housing market?

Michael Burry: Yes.

Goldman Sachs Quant (Deeb): Why? Those bonds only fail if millions of Americans don't pay their mortgages. That's never happened in history. If you'll forgive me, Dr. Burry, it seems like a foolish investment.

Michael Burry: Well, based on prevailing sentiment, the market, the banks and popular culture, yes, it's a foolish investment. But, everyone's wrong.

Goldman Sachs Sales Rep (Lucy): This is Wall Street, Dr. Burry. If you offer us free money, we ARE going to take it...

Michael Burry: [interrupts her] My one concern is that when the bonds fail I want to be certain of payment in case of solvency issues with your bank.

Goldman Sachs Sales Rep (Lucy): I'm sorry, are you for real? You want to bet against the housing market and you're worried WE won't pay YOU?

Goldman Sachs Quant (Deeb): [confers, whispering with colleage, in a lengthy sidebar] Dr. Burry, we could work out a pay-as-we-go structure that would pay out if the bonds fail. But it would also apply to your payments if the value of the mortgage bond goes up, You'd have to pay us monthly premiums.

Goldman Sachs Sales Rep (Lucy): Is that acceptable, Dr. Burry?

Michael Burry: Yes... yes. I have prospectuses on the six mortgage-backed securities I want to short.

Goldman Sachs Quant (Deeb): [Lengthy silence as the Goldman reps scan and review the thick booklets] Dr. Burry, these should be fine.

Goldman Sachs Sales Rep (Lucy): We're prepared to sell you five million in credit default swaps on these mortgage bonds.

Michael Burry: Could we make it a hundred million?
#. 제작정보
빅쇼트 The Big Short 2015 US ★★★☆
실화 경제 시사 드라마 / 미국 / 130분 / 개봉 2016.01.21
Also Known As: The Big Short: Inside the Doomsday Machine
제작: 아논 밀천 Arnon Milchan Paramount Pictures, Regency Enterprises
수입.배급: 롯데엔터테인먼트
각본: 아담 맥케이 Adam McKay / 각색: 마이클 루이스 Michael Lewis (원작자)
감독: 아담 맥케이
배우: 크리스찬 베일(마이클 버리:헤지펀드 운용사 사장, 박사), 스티브 카렐(마크 바움:헤지펀드 운용사 사장, 염쇄주의자), 라이언 고슬링(자레드 베넷:은행맨), 브래드 피트(벤 리커트:퇴직 증권맨) 핀 위트록(제이미 쉬플리:개미투자자),
2020-05-02 올레티비


2020/05/08 09:33 2020/05/08 09:33

(#Hashtag) 같은글

# 감상
- 이제 그만두고 싶어질때 당신이 왜 변호사를 하고 있는지 생각하라는 아내의 응원. 멋있었다.

- 로펌 회장님도 대단하다. 그만하면 파트너긴 하지만 일개 변호사일 뿐인 그를 짜르지 않고 계속 일 할 수 있게 해줬던것 만으로도 대단하다 생각한다.

- 듀폰사는 유해성에 대해 연구하면서 인간을 수용체라는 내부 용어로 표헌했다. 인간을 인간으로 보지 않았다는 게 너무나 충격적이다.

- PFOA 이 물질이 무엇인가에 대해 도저히 알 수 없었던 롭은 도움을 주었던 화학교수에게 묻는다. 이 물질이 들어간 물을 마시면 어떻게 되느냐고. 사람이 타이어 마시는 것과 같다, 는 답변이 돌아온다. 우리 몸에 축적돼 중증 질병과 암을 유발한다는 게 과학적으로 증명되었다. 기업은 최소 40년 동안 이 약품을 사용해왔고 이를 숨겨왔다.

- 세계대전시 탱크에 덮었더니 방수가 되는 화학품을 발명해냈고, 군수물자 뿐만 아니라 일상생활에도 사용하자며 시장에 판매하게 된게 듀폰의 테프론이다. 1970년도 미국에서 환경규제법이 만들어지기 전부터 있던 유해제품이었으나 그 유해함에 대해서 이제서야 드러나게 된것이다. 수은도 몸에 좋다며 퍼먹던 시절이 있었으니 그럴 수도 있다 치자. 하지만, 기업에서 유해함을 알게 된 시점부터는 버렸어야 할 물질을 기업이익을 위해 은폐하고 수많은 사람들을 죽이고 있었던 것이다. 실제 변호인인 롭은 지구상의 99%가 감염되어 있을것이다, 고 주장하는게 헛소리는 아닌것 같다.

# PFOA 과불화옥탄산(perfluoro octanoic acid)
- C8 (탄소 8개가 체인처럼 연결돼 분해되지 않는 물질이란 뜻) 로도 알려진 과불화화합물의 일종으로 환경유해물질이다. 이 100% 인공 화합물은 주방에 하나쯤 있는 들러붙지 않는 프라이팬의 코팅제 ‘테프론’ 속 화학물질이다.  
- 모유를 통해 아이에게 전해진다. 암, 기형아, 불임, 갑상선질환, 당뇨 등등 치명적 영향.
- 냄비, 프라이팬은 빈 상태로 2분만 가열해도 380도의 고온에 이르고 유해한 가스를 배출한다. 200도부터 불소수지플라스틱이 타면서 연기가 발생. 마블코팅, 티타늄코팅 모두 불소수지코팅이다. 불소수지코팅 제품들은 눌러붙지 않는 코팅으로 유명하며 인체해 유해하나 아직도 사용되고 위험한 있는 기술이다. 무쇠코팅이나 법랑은 테프론 코팅이 아니라고 한다.
- 2005년 미국에서 PFOA 논란이 인 후 PFOA 를 사용하지 않고도 가공할 수 있는 불소수지가 연구개발 되어 기존의 논란이 된 것들을 대체하고 있다고 한다. PFOA 는 불소수지의 가공에 첨가되었던 보조제이다. PTEE 는 유해하지 않다고 하며, 인체와 반응하지 않고 물질의 변성과 독성이 없어 의료 및 의약품제조에서 사용하고 있는 소재라고 한다. 어떤 식재료의 성분과도 반응하지 않아 체내에 들어가도 몸 밖으로 배출되어 인체에 무해다다고 한다.

#. Memorable Quotes
Robert Bilott: The system is rigged. The want us to believe that it'll protect us, but that's a lie. We protect us. We do. Nobody else. Not the companies, not the scientists, not the government. Us.
#. Storyline
- A corporate defense attorney takes on an environmental lawsuit against a chemical company that exposes a lengthy history of pollution.
- 기업전문 대형로펌 회사에서 일하고 있는 롭은 거대 화학회사인 듀폰을 상대로 소송을 걸게 된다. 1998년 시작된 소송은 2017년이 되어서야 승리하게 된다. 사명감을 갖고 길고 지루한 싸움을 이겨낸 실화를 바탕으로 한 영화. 2016년 뉴욕타임즈 매거진에서 해당 사건 변호사를 다루면서 세상에 알려졌다. 2017년 총 8천억의 보상금 배상 판결이 났고, 지금까지도 단체 소송은 진행되고 있다.

#. 제작정보
다크 워터스 Dark Waters 2019 US ★★★★
시사 드라마 실화/ 미국 / 127분 / 개봉 2020 .03.11
제작: Participant, 마크 러팔로
수입: CJ 엔터테인먼트
배급: (주)이수C&E
감독: 토드 헤인즈
각본:  Nathaniel Rich (based on The New York Times magazine article "The Lawyer Who Became DuPont's Worst Nightmare" by), Mario Correa (screenplay)
배우: 마크 러팔로(롭 빌럿), 앤 해서웨이(사라), 팀 로빈스(톰 터프), 빌 캠프(윌버 테넌트), 빌 풀만(변호사)
2020.04.18 - 올레티비


2020/04/19 11:40 2020/04/19 11:40

(#Hashtag) 같은글

Carpe Diem

2011/09/05 06:14

현재를 즐겨라. "시간이 있을 때 장미 봉우리를 거두라."
왜 시인이 이런 말을 썼지?
왜냐면 우리는 반드시 죽기 때문이야.
믿거나 말거나,
여기 교실에 있는 우리 각자 모두는 언젠가는 숨이 멎고 차가워 져서 죽게되지...
카르페디엠. 현재를 즐겨라.자신의 삶을 잊혀지지 않는 것으로 만들기 위해..

Seize the day. "Gather ye rosebuds while ye may."
Why does the writer use these lines?
Because we are food for worms, lads.
Because, believe it or not,
each and everyone of us in this room, is one day going to stop breathing, turn cold, and die...
Carpe Diem. Seize the day, boys. Make your lives extraordinary.

- 영화 죽은 시인의 사회, 존 키팅



2011/09/05 06:14 2011/09/05 06:14

(#Hashtag) 같은글

here's to the future

2011/09/05 00:41

Grey's anatomy s05 e23 | here's to the future 2009/06/03 14:17

단 하루도 당신과 결혼 안한채로 지내고 싶지 않아요
I don't want to spend another day Not being married to you.

나 당신을 사랑해요
내가 사랑한다고 말했어요. 내가.
크리스티나 얭이.
당신 나한테 정신적 상처를 줬죠. - 미안해하는 거 알잖아, 정말 미안해.
아니요, 젠장, 목조른거 말고요, 그거
여기에 와서 날 내 안에서 꺼낸거요
당신이 여기 와서 내 심장을 움직이고 당신을 사랑하게 만들어 놓고,
그래서 난..
내말은, 난 싫은데, 내가 원하지 않았지만 숨 쉴 수가 없어요, 당신 없이는.
할 수 있어. 크리스티나, 우린 할 수 있어.
네가 해야 할 건, 그냥 마음을 반만 여는거야
서로 조금씩 다가가면 되는 거야.
당신은 ‘yes’라고 말하기만 하면 돼.
그것만 말하면 돼.

I love you.
I said-- i said "i love you." Me.
Cristina yang.
You traumatized me. And you know that i am s-- - i am so sorry about--
- Oh,no,damn it.not about the choking.It's...
it's like you come here and then you pull out my icicle
And you make me love you,and i can't--
I mean,i don't want to--  i-i can't breathe... Without you.
You can do this. cristina, we can do this.
All you have to do is just meet me halfway.
All you have to do is say yes.
All you have to do is say yes.


저기, 우리 다른 날에도 할 수 있어
다른 날은 없어요
매일이 이런걸요
매일 위기가 올 거예요. 시간이 없어요
- 메러디스 - 사랑해요
당신을 사랑하고, 오늘 결혼하고 싶지만 시간이 없다구요.
- 종이 있어? - 뭐 때문에요?
난 당신과 영원히 함께 하고 싶어,
그리고 당신도 그러고 싶고.
우리가 그럴려면 서약을 해야 돼, 맹세말이야, 계약같은 거.
종이 줘봐
없어요, 없어요.. 포스트 잇 밖에 없네요
좋아
우리가 서로에게 어떤 걸 약속했으면 좋겠어?
나를 사랑하는 것, 심지어 나를 미워하는 순간에도.
서로를 사랑한다, 상대방을 미워하는 순간에도.
도망치는거 없기.. 절대로.
어떤 일이 일어나더라도 절대 나가버리지 않는다.
도망가기 없음.
그리고?
서로를 보살펴 줄 것, 우리가 늙고 냄새나고, 노쇠하더라도
그리고 내가 알츠하이머에 걸려서 당신을 잊어버리더라도
그렇게되면, 내가 누구인지 매일 가르쳐 줄께
늙고 냄새하고, 노쇠하더라도 서로 돌봐주기
이렇게, 영원하기
서명해
이게 우리의 결혼식인가요, 포스트잇?
응, 당신이 서명하면.
다음은요?
이제 신부에게 키스합니다.
결혼했네요
결혼했지
봤지?
이제 시간 많아

look, we could do this another day.
There is no other day.
every day is like this.
Every day there's a crisis. there's no time.
- meredith-- - I love you,
and i do want to marry you today ,But there is no time.
- You have a piece of paper? - For what?
I want to be with you forever,
And you want to be with me forever.
And in order to do that, we need to make vows, A commitment, a contract.
Give me a piece of paper.
I don't.I-i-i don't. I-i have post-its.
Okay.
What do we want to promise each other?
That you'll love me... Even when you hate me.
To love each other even when we hate each other.
No running... ever.
Nobody walks out no matter what happens.
No running.
what else?
That we'll take care of each other Even when we're old and smelly and senile,
And if i get alzheimer's and forget you...
I will remind you who i am every day.
To take care when old, senile... and smelly.
This... Is forever.
Sign.
This is our wedding, a post-it?
if you sign it.
Now what?
Now i kiss the bride.
Married.
Married.
See that?
Plenty of time.




"타인의취향 / 스크린의표현" 분류의 다른 글

I dreamed2013/06/02
suits pilot2011/09/12
must never make exceptions2015/01/15
Head Cases2011/09/03
아는 여자2011/09/06

2011/09/05 00:41 2011/09/05 00:41

(#Hashtag) 같은글

what a difference a day makes

2011/09/05 00:07

Grey's anatomy s05 e22 | what a difference a day makes 2009/06/03 13:36

아무도 인생의 가장 큰 날이 그렇게 큰 날이 될꺼라는 걸 미리 알지 못해요
가장 큰 날이라고 생각했던 날들은 머릿 속에서 생각했던 것 만큼 큰 날이 되지 않고
평범한 날.. 평범하게 시작한 그 날이..
바로 그런 날들이 큰 날이 되지요

you never know the biggest day of your life is going to be the biggest.
that is, you think, going to be big one
they're never as big as you make them out to be......in your head.
it's... the regular days... the ones that...start out normal...
those are the days that end up being the biggest.

우리 둘 다 "D-day"가 다가오고 있다는 걸 알았죠
좀 더 편하게 떠나려고 그 전에 그녀와 헤어지려고 했어요
학기 내내 수업도 다 따로 듣고 서로 떨어져 있으려고 했어요
하지만 그런 건 아무 효과가 없더라고요
그녀 곁을 떠날 수가 없었어요
누군가를 사랑하게되면.. 사랑은 그냥 사랑인거에요
둘이 함께 할 수 없는 운명이다.. 그런건 아무 소용 없는 말이에요

we both knew d-day was coming.
i tried to break up with her to make it easier.
i'd switch classes every semester so that we didn't have any together.
but it didn't matter.
i couldn't stay away.
when you love someone, you know, love is love.
it doesn't matter that you're not supposed to be together.

오늘 제 인생이 시작됩니다
오늘 제가 세계의 시민이 됩니다
오늘.. 전 성인이 됩니다
오늘 저 자신이나 부모님뿐만 아니라 다른 사람들도 의지할만한 사람이 됩니다
제 성적들 이상의 그 무언가를 책임질만한 사람이요
오늘은 제가 세상을 책임질 사람이 되고 미래를 책임지고
인생이 가져다 줄 모든 가능성에 대해 책임질 사람이됩니다
오늘부터 시작입니다
제가 할 일은 눈을 크게 뜨고 기꺼운 마음으로 준비하는 것 입니다
무엇을 위해서요?
저도 잘 모르겠습니다.
무엇이든지, 모든 것을 위해서요
인생을 감당하기 위해
사랑을 감당하기 위해
책임감과 가능성들을 감당하기 위해
오늘 우리들은 새로운 인생이 시작됩니다
그리고 그 중 한사람으로써 전
기다릴 수가 없네요

today is the day my life begins.
today... i become a citizen of the world.
today i become a grown-up.
today i become accountable...... to someone other than myself and my parents...
accountable for more than my grades.
today i become accountable to the world...to the future...
to all the possibilities that life has to offer.
starting today...
my job is to show up... wide-eyed... and willing and ready.
for what?
i don't know.
for anything... for everything...
to take on life...
to take on love...
to take on...the responsibility and possibility.
today, my friends, are lives begin.
and i, for one...
can't wait.

오늘은 제 인생이 시작되는 날입니다
지금까지 제 인생은 온통 입만 똑똑한 녀석, 저 하나였습니다.
하지만 오늘, 전 남자가 됩니다
오늘 전 남편이 됩니다
오늘 전, 전 저 자신 말고도
다른 사람이 의지할만한 사람이 됩니다
오늘 난, 당신이 기댈만한 사람이 됩니다
우리의 미래와 우리의 결혼이 보여줄 온갖 가능성들..
둘이 함께, 무슨 일이 있든, 전 준비가 되겠습니다
무엇이든지.. 모든 것을 위해서요..
인생을 살아가고..
사랑을 이어가고..
모든 가능성과 책임감을 감당하기 위해..
오늘, 이지 스티븐스와 우리들의 새로운 삶이 시작됩니다
그 중 한사람으로써 전, 기다릴 수가 없습니다.

today's the day my life begins.
all my life, i've been just me just a smart-mouth kid.
today i become a man.
today i become a husband.
today i become accountable to someone other than myself.
today i become accountable to you,to our future,
to all the possibilities that our marriage has to offer.
together, no matter what happens, i'll be ready...
for anything...for everything...
to take on life,
to take on love,
to take on possibility and responsibility.
today, izzie stevens, our life together begins.
and i, for one, can't wait.



2011/09/05 00:07 2011/09/05 00:07

(#Hashtag) 같은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