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21/04/04 브레이브 원 The Brave One 2007 US

브레이브 원 The Brave One 2007 US

2021/04/04 09:30

브레이브 원 The Brave One 2007 US
복수, 범죄스릴러 / 미국 , 오스트레일리아 / 122분 / 개봉 2007.10.11
제작 배급 : Warner Bros
감독: 닐 조던
배우: 조디 포스터(에리카), 테렌스 하워드 (경찰),  메리 스틴버겐 (편집장), 나빈 앤드류스 (약혼자, 데이빗)
2021-04-01

#. Struggling to recover emotionally from a brutal assault that killed her fiancé and left her in a coma, a radio personality begins a quest for vengeance against the perpetrators that leaves a bloody trail across New York City.

Erica Bain is a happy radio host from a city she loves and with a fiancé she adores. However, a brutal attack in New York's Central Park changes her life forever, leaving her in a coma for 3 weeks and her fiancé dead. In an attempt to feel safer after the attack, she buys a gun. However New York does not feel the same as it did anymore and Erica has several encounters where she is not afraid to use her new gun. Everyone is talking about a vigilante and Erica is forced to talk about them too on her radio show... Written by Abby

#. 폭력이 난무하는 영화이기는 한데 폭력이 별로 기억나지 않는다고 할까.
#. 영화가 끝나고 나서 생각해보니, 악역들이 모두 권총이 아닌 다른 도구로 피해를 입히고 있었다는 게 특이했다. 뉴욕의 범죄라면 으레 당연히 권총이 위협도구일텐데 처음의 사건은 파이프였고 두번째는 나이프 세번째는 타이거 조이는 도구였고. 일부러 그렇게 연출한것인가 싶었다. 호신용 총기 미화 영화였던것일까.
#. 최초의 피해이후 밖으로 선뜻 나가지 못하는 주인공의 심리묘사가 좋았다. 이후 총기를 소지하고 있는 것만으로 든든한 심리적 안정감으로 본인 생활로 돌아갈 수 있게 된다. 의도치 않은 두번의 살인은 정당방위로 처리할 수 있지만, 세번째는 단순한 폭행치사였고 네번째는 복수극이었다. 갈수록 주인공의 범죄는 진화한다.
#. 자동권총은 연습하지 않아도 실력이 나아지나? 총을 처음 쏴본다는데 운좋게 처음 사건은 명중을 했다 하더라도 연습하는 게 하나도 없는데 두번째는 그냥 명중된다. 근접사격이라 그런가.
#. 주인공의 사냥실력이 천재적이라는 개연성 없는 설정만 빼고는 꽤나 좋은 영화다. 서사가 완벽하고 결말도 훈훈.
#. 조디 포스터의 낮고 허스키한 음색은 영화의 우울함과 복수심리를 잘 표현해준다. 테렌스 하워드의 법을 수호하는 사람이지만 악한들을 벌하고 싶다는 복선과 에리카에 대한 동정심은 개연성있게 연출되었다.
#. 조디 포스터는 스릴러물에 최적화된 배우같다. 그녀가 나오는 모든 범죄스릴러는 다 만족도가 높다.
#. 65회 골든글로브 여우주연상 노미네이트

#. 흥미로운점 : Before Jodie Foster was attached to this movie, the character of Erica was supposed to be a newspaper reporter. Foster changed her job to radio host because she thought that her being a print journalist didn't "didn't set a mood for the film and it wasn't as compelling in terms of the narrative" as being a radio reporter was. Foster also wanted to specify that Erica worked for the real news organization National Public Radio, but NPR declined to allow their name to be used in the movie because of the vigilante aspects of the plot.

#.
It's like maybe Mr. Average Joe just decided, "I'm not gonna take it anymore. And I'm gonna take matters into my own hands."
The kind of guy you wouldn't even notice.
- Well, if that's true, he's getting better.
- Yeah. Every bullet hit home.

#.
There is no going back to that other person... that other place. This thing, this stranger... she is all you are now.
이젠 돌아가지 못해 옛날의 나로... 옛날의 그곳으로... 지금의 이 낯선 사람이 이젠 나인 것이다.


2021/04/04 09:30 2021/04/04 09:30

(#Hashtag) 같은글